도 서 소 개
Total : 169
(1권)개미에게배우는협동(표지).jpg
최재천/ 그림 박상현 / 출간일 2016-11-18 / 분량 36 / 가격 11,000원
『개미에게 배우는 협동』은 잎꾼개미의 버섯 농사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저자인 최재천 교수가 초대 원장으로 재임 중인 국립생태원에서 그 모습을 실제로 확인할 수 있는 잎꾼개미는 식물의 잎사귀를 수확하여 버섯 농사를 짓는 열대 개미입니다. 한 군락의 잎꾼개미들은 각자 역할을 분담하여 체계적으로 버섯 농사를 짓습니다. 자신이 맡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함께 힘을 모아 큰일을 척척 해내는 잎꾼개미의 생활은 어린이들에게 협동하는 생활의 중요함을 일깨워 줍니다.
우와!맛있다(표지).jpg
오민정/ 그림 김아녜스 / 출간일 2016-10-12 / 분량 40 / 가격 10,000원
아이가 직접 만드는 건강한 요리 레시피!
좋아하는 음식만 먹는 우리 아이의 식습관. 어떻게 바로 잡을 수 있을까요?
『우와! 맛있다』는 다양한 식재료를 활용하여 어린이와 부모가 직접 건강하고 맛있는 요리를 만들 수 있도록 구성했습니다. 함께 먹었을 때 더 맛있고, 건강해지는 다양한 식재료들을 알아보고, 식재료에 들어 있는 영양소를 통해 음식이 우리 몸에 끼치는 영향도 함께 배울 수 있습니다. 골고루 잘 먹는 우리 아이의 식습관을 키워 줄『우와! 맛있다』는 건강하고 즐거운 식생활의 시작입니다.
찰스다윈의비글호항해기(표지)웹.jpg
장순근/ 그림 이수연 / 출간일 2016-09-13 / 분량 148 / 가격 12,000원
5년에 걸친 비글호 항해의 생생한 기록!
전 남극 세종기지 월동대장이자『비글호 항해기』의 제2 신(新) 완역본을 집필한 장순근 박사가 어린이들을 위한 『비글호 항해기』로 자연의 신비로움을 전하고자 합니다. 지금까지도 가장 위대한 과학 여행기로 손꼽히는 『비글호 항해기』는 스물두 살의 찰스 다윈이 5년 여 동안 세계를 탐험하며 기록한 책입니다. 영국에서 출발하여 남아메리카 해안과 갈라파고스 제도, 오스트레일리아, 대서양, 태평양, 인도양 일대를 일주한 이 항해의 기록은 훗날 인류의 역사를 바꾸게 됩니다. 다윈의 대표작 『종의 기원』과 더불어 진화론 탄생의 바탕이 되기도 했습니다.
우와!똥이다(표지).jpg
이병규/ 그림 김아녜스 / 출간일 2016-09-08 / 분량 40 / 가격 10,000원
★행복한 아침독서 추천도서
어린이들에게 똥은 재미있는 놀잇거리입니다. 똥이 가진 독특한 모양과 냄새는 어린이들에게 호기심을 유발합니다. 그런데 동물의 똥에는 놀라운 특별함이 있습니다. 자연을 먹고 자란 동물들의 똥은 다시 자연으로 돌아갑니다. 그리고 그 자연은 다시 사람에게 돌아옵니다. 순환의 원리를 담은 착한 똥 이야기,『우와! 똥이다』입니다.
『우와! 똥이다』는 다양한 동물들의 똥과 그 생김새, 역할을 보여줍니다. 환경과 사람을 위해 쓰이는 다양한 동물 똥을 통해서 자연의 순환과 동물과 함께 사는 세상을 알 수 있습니다. 아기자기한 그림 속에는 동물마다 다른 똥의 모양이 생동감 있게 담겨 있습니다. 동물의 울음소리와 발자국 소리 등을 의성어로 나타낸 글은 우리말의 아름다움을 느끼고, 어휘력을 향상시켜 줍니다.『우와! 똥이다』를 통해 지금까지 알 수 없었던 새로운 착한 똥을 만날 수 있습니다.
옛날옛적나무에재미가주렁주렁(표지)웹.jpg
신현득/ 그림 이미진 / 출간일 2016-07-30 / 분량 146 / 가격 11,000원
★2016 세종도서 문학나눔 선정도서
신현득 동시집. 이 동시집은 크게 6부로 나누어 각 장의 주제에 맞는 동시로 구성하였습니다. 1부는 신현득 선생님의 어릴 적 일상생활과 재미난 놀이의 추억이 전개됩니다. 2부는 학교생활과 할아버지 이야기를, 3부는 학교생활 이후의 모습과 가족의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4부에서는 당시 결혼 문화를 비롯한 사회 모습을, 5부에서는 어머니의 역할과 사랑이 고스란히 전해집니다.
마지막으로 6부는 일제 강점기 이후 해방과 한국전쟁으로 인해 변화된 사회 전반적인 분위기를 동시로 그려내고 있습니다. 이 동시집은 신현득 선생님이 살아온 삶의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 있습니다. 이 한 권의 동시집을 통해 우리나라의 근현대사를 읽기 쉽고 재미있게 알아갈 수 있습니다.